일반 >전체

조코비치, 슈와르츠만 이변 잠재우고 로마 마스터스 정상
등록 : 2020.09.22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균재 기자] 노박 조코비치(1위, 세르비아)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단식 정상을 차지했다.

조코비치는 2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서 열린 대회 단식 결승서 디에고 슈와르츠만(15위, 아르헨티나)을 2-0(7-5 6-3)으로 제압했다.

조코비치는 2015년 이후 5년 만에 대회 우승을 차지하며 우승 상금 20만 5200 유로(약 2억 8000만 원)를 거머쥐었다.

조코비치는 또 마스터스 1000시리즈 대회서 통산 36번째 우승컵을 안으며 라파엘 나달(2위, 스페인)을 제치고 최다 우승 기록을 새롭게 썼다.

조코비치는 이번 우승으로 오는 27일 개막하는 메이저 대회 프랑스오픈 전망을 밝혔다.

한편, 170㎝의 단신인 슈와르츠만은 8강서 대회 3연패에 통산 10번째 우승을 노린 나달을 잡으며 이변을 일으켰지만 조코비치의 벽에 막혀 우승 꿈을 이루지는 못했다./dolyng@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