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손흥민 왼발슈팅' 토트넘, 플로브디프와 0-0 (전반)
등록 : 2020.09.18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우충원 기자] 손흥민의 왼발 슈팅이 막힌 토트넘이 유러파리그 2차예선 전반서 골을 터트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18일 불가리아 플로브디프에서 열린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2차예선 로코모티브 플로브디프와 원정 경기서 전반을 0-0으로 마무리 했다. 

토트넘은 공격 주도권을 잡고 플로브디프에 맞섰다. 손흥민과 케인이 적극적인 움직임을 선보였다. 손흥민의 슈팅은 상대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치열하게 상대를 몰아친 토트넘은 전반 12분 왼쪽에서 연결된 패스를 베르바인이 강력한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대 맞고 튀어 나왔다. 토트넘의 공격은 계속됐다. 플로브디프 진영에서 경기가 이뤄졌다. 일방적인 경기가 열렸지만 쉽게 골이 터지지 않았다. 

토트넘의 일방적인 경기가 이어지는 동안 손흥민은 전반서 1차례 슈팅을 시도했다. 유효슈팅이었지만 선방에 막혔다. 토트넘은 전반서 6차례 슈팅을 시도했지만 단 한개도 플로브디프의 골네트를 흔들지 못했다.  / 10bird@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