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세리에 득점왕 기회 포기한 호날두 ‘챔피언스리그에 집중’
등록 : 2020.08.02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서정환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 유벤투스)가 득점왕 기회를 포기했다. 

유벤투스는 1일 이탈리아 토리노 홈구장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치른 ‘2019-2020 세리에A 38라운드 최종전’에서 AS로마에 1-3으로 졌다. 이미 우승을 확정 지은 유벤투스는 승점 83점으로 우승했다. 2위 인터 밀란이 82점으로 2위에 올랐다. 

마우리치오 사리 유벤투스 감독은 호날두, 파울로 디발라, 부폰 등 주요 전력들을 제외하고 유망주에게 기회를 줬다. 어차피 우승을 확정지은데다 8일 올림피크 리옹과 챔피언스리그 8강 결전을 앞두고 있기 때문이다. 

세리에A 득점왕은 36골을 넣은 치로 임모빌레에게 돌아갔다. 호날두는 31골로 2위를 차지했다. 호날두가 최종전에 출전했어도 득점왕은 어려운 상황이었다. 임모빌레는 분데스리가 득점왕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리그 34골)까지 제치고 골든슈의 주인공이 됐다. / jasonseo3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