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한국마사회, 취약계층 코로나19 극복 동참
등록 : 2020.07.01

[사진]한국마사회 제공

[OSEN=강필주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코로나19 피해 복구를 위한 공익캠페인 ‘일어나라 대한민국 살아나라 지역경제프로젝트(주관 매경미디어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동참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지역 자영업자, 소상공인, 취약계층 등을 돕고 지역경제에 밑거름이 되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한국마사회는 임직원의 자발적 신청(급여 공제)을 받아 조성된 ‘엔젤스 펀드’ 2천만원을 캠페인 공동 주관사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임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이 코로나19로 인해 고통을 받는 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엔젤스 펀드’ 지원 이외에도 지난 3월 부산 및 경남지역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각각 5천만원을 기부하고, 제주도 내 취약계층 독거 노인 3000가구를 대상으로 1억원 상당의 ‘코로나19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 지원하는 등 코로나19 피해 복구를 위해 활발한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해 왔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한 혈액 부족 사태를 타개하기 위해 임직원 및 관계자 헌혈 행사를 상반기에 2회 실시했으며, 일손이 부족한 농촌을 돕기 위해 임직원, 스포츠 선수단이 함께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하는 등 다각도의 사회 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letmeou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