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안양 KGC, 'NBA 출신' 얼 클락·윌리엄스 영입 완료
등록 : 2020.06.18
[스타뉴스 박수진 기자]
2013년 클리블랜드에서 뛰었던 클락. /AFPBBNews=뉴스1
2013년 클리블랜드에서 뛰었던 클락. /AFPBBNews=뉴스1
프로농구 안양KGC인삼공사가 2020~2021시즌 외국인선수 영입을 모두 마쳤다.


첫 번째 외국인 선수는 미국 국적의 얼 클락(33·208cm)으로, 지난 시즌 스페인 1부리그(Liga Endesa) San Pablo Burgos 소속으로 평균 12.2득점과 6.4리바운드를 기록했다.

2010년 NBA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14순위로 피닉스 선즈에 지명된 클락은 NBA에서 7시즌 동안 261경기에 출전했다. 화려한 경력에 걸맞게 다양한 내외곽 기술과 슈팅능력을 겸비했으며 코트 안팎에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두 번째 외국인 선수는 미국 국적의 라타비우스 윌리엄스(32·203cm)로, 지난 시즌 이스라엘 1부리그(Winner League) Hapoel Tel Aviv 및 Hapoel U-NET Holon에서 평균 16.4득점과 10.1리바운드를 기록했다.

2010년 NBA 드래프트에서 2라운드 48순위로 마이애미 히트에 지명됐던 윌리엄스는 주로 유럽 1부리그에서 활약했다. 폭발적인 운동능력과 긴 팔을 활용한 리바운드 및 골 밑 득점 능력이 뛰어난 선수이며 팀에 활력을 넣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박수진 기자 bestsuji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