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KLPGA,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신설... 7월 개최
등록 : 2020.05.26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KLPGA 김상열 회장(왼쪽)과 아이에스그룹 권혁운 회장./사진=KLPGA
KLPGA 김상열 회장(왼쪽)과 아이에스그룹 권혁운 회장./사진=KLPGA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가 7월 신설 대회를 만들었다.


KLPGA는 26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KLPGA 사무국에서 아이에스동서㈜와 함께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의 개최 조인식을 가졌다.

이날 조인식에는 아이에스그룹 권혁운 회장과 KLPGA 김상열 회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해 KLPGA투어의 새로운 무대가 될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의 조인서에 서명했다. 이로써 KLPGA는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을 통해 중국 현지의 코로나 상황과 더불어 비자 발급, 입출국자 2주 자가 격리 등 현실적 어려움에 따라 취소된 '아시아나항공 오픈'과 혹서기 일정 및 스폰서 사정 등에 의해 취소된 'MY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 2020'의 빈자리를 채우게 됐다.

KLPGA는 코로나19사태 이후, KLPGT 강춘자, 이영미 대표이사 등을 중심으로 새로운 대회를 개최할 스폰서를 확보하기 위해 발 빠르게 움직여 왔다. 그 일환으로 KLPGA는 '아시아나항공 오픈'이 취소된 7월 둘째 주에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을 신규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아이에스동서㈜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상황 속에서도 신규 대회 개최라는 용단을 내리며, KLPGA와의 첫 인연을 맺게 됐다. 특히, 당초 총상금 8억 원 규모로 대회를 개최할 계획이었던 아이에스그룹 권혁운 회장은 코로나에 지친 선수 및 관계자를 지원하기 위해 대회 상금에 2억 원을 더 보태는 것을 흔쾌히 결정해 주었다.

이에 따라 올해 첫 선을 보일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은 총상금 10억 원의 규모로 오는 7월 10일부터 7월 12일까지 사흘간 부산 기장에 위치한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조인식에 참석한 아이에스그룹 권혁운 회장은 "KLPGA와 인연을 맺고 대회를 개최하게 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는 대회 개최 소감을 밝히며 "세계 최고의 선수들이 기량을 마음껏 펼치는 장을 만듦과 동시에 본 대회 개최가 불씨가 되어 KLPGA 투어 분위기를 끌어올려 여자 골프 대회가 더욱 활발해질 수 있는 토대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KLPGA 김상열 회장은 "무엇보다 코로나19로 인해 대한민국 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어려운 이런 시기에, KLPGA를 위한 아이에스동서의 대회 개최 결정은 그동안 대회가 취소되며 어려움을 겪고 있던 KLPGA 투어에 단비와 같은 희소식이지 않을 수가 없다. 선뜻 대회 개최를 수락해 주시고 상금까지 증액해 주신 권혁운 회장님을 비롯한 모든 관계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아이에스동서와 KLPGA가 소중한 인연을 맺게 된 만큼, 앞으로 더 좋은 관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또한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을 KLPGA 최고의 대회로 성장 및 발전시킬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화답했다.


심혜진 기자 cherub0327@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