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명승부 펼친 손흥민, 레이나 향한 찬사...''믿을 수 없는 선방''
등록 : 2020.02.18

[OSEN=이인환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자신과 팀원을 막아선 페페 레이나에게 찬사를 보냈다.

영국 'HITC'는 18일(한국시간) "손흥민은 아스턴 빌라전 승리 직후 상대방 골키퍼 페페 레이나에게 찬사를 보냈다"라고 보도했다.

토트넘은 지난 17일 밤 영국 버밍엄 빌라파크서 끝난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아스톤 빌라와 2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자책골을 허용했으나 알더베이럴트의 동점골 손흥민의 역전골로 앞서갔다. 후반 엥헬스에 동점골을 허용했으나 손흥민이 추가시간 극적인 골로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토트넘은 이날 승점 3을 추가하며 셰필드 유나이티드(승점 39)를 제치고 5위(승점 40)로 점프했다.

손흥민은 애스턴 빌라전 멀티골로 자신의 첫 커리어 5경기 연속 골을 기록했다. 팀의 역전골과 재결승골을 모두 넣으며 팀에게 승점 3점을 안겼다.

경기 초반부터 날랜 움직임을 보여준 손흥민은 전반 44분 베르바인이 얻은 페널티킥 키커로 나섰으나 상대 골키퍼의 레이나 선방에 막혔다. 다행히다 바로 리바운드 슈팅에 성공하며 2-1로 앞서갔다.

2-2로 팽팽하전 후반 추가시간 손흥민은 상대 수비수 엥겔스의 실책을 놓치지 않고 후방서 올라온 크로스를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명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이날 토트넘 승리의 주역은 멀티골을 터트린 손흥민이었다. 그는 이날 6개의 유효 슈팅을 날려 2골로 팀 승리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이런 손흥민에 맞선 또 다른 주역은 애스톤 빌라의 수호신 레이나였다. 그는 경기 내내 미친 선방을 이어가며 토트넘 팬들에게는 절망 - 애스턴 빌라 팬들에겐 환호를 선사했다.

HITC는 "비록 지긴 했으나 레이나는 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