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포토

[사진]문보경-이재원,'3점포 하나씩 날려서 승리 이끌었어요'
등록 : 2021.07.30


[OSEN=잠실, 박준형 기자] 1군선수단이 출전한 LG 트윈스가 2군 선수단이 주축으로 나온 한화 이글스를 완파했다.

LG는 3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퓨처스리그 한화와의 홈경기에서 11-2 완승을 거뒀다.

경기종료 후 나란히 3점 홈런을 기록한 문보경과 이재원이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2021.07.30 / soul101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