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해외

WS 진출 실패, ‘에이스’ 이틀 휴식 후 혼신투도 물거품 [ALCS6]
등록 : 2021.10.23

[사진] 보스턴이 2021년 10월 23일(한국시간) 휴스턴과 챔피언십시리즈 6차전에서 패했다. 이오발디가 이틀 만에 다시 마운드에 올랐으나 웃지 못했다.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홍지수 기자] 보스턴 레드삭스의 2021년 일정이 끝났다.

보스턴은 2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 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2021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6차전에서 0-5로 패했다. 2승1패 후 3연패, 시리즈 2-4로 역전을 당하며 월드시리즈 진출 티켓을 휴스턴에 내줬다.

선발 등판한 네이슨 이오발디가 지난 20일 구원 등판 이후 이틀 쉬고 마운드에 올라 4⅓이닝 동안 5피안타 4탈삼진 1볼넷 1실점으로 혼신투를 펼쳤지만, 패전을 안았다. 이오발디는 지난 20일 4차전에서 9회 등판해 ⅔이닝 4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당시 24개 공을 던진 이오발디는 2일 휴식 후 팀이 벼랑 끝에 몰린 상황에서 선발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 1회말 선두타자 알투베를 2루수 쪽 땅볼, 브랜틀리를 2루수 뜬공으로 잡아두고 브레그먼에게 좌전 안타, 알바레스에게 적시 2루타를 허용했다.

첫 이닝부터 실점을 했지만 추가 실점 없이 이닝을 넘긴 이오발디는 2회, 3회, 4회까지 버텼다. 4회말 무사 2, 3루 위기가 있었지만 코레아를 헛스윙 삼진, 터커를 스트라이크 아웃 낫아웃, 맥코믹을 헛스윙 삼진으로 잡는 위력을 보여주면서 위기에서 벗어났다.

이오발디는 5회 첫 타자 말도나도에게 좌전 안타를 내주고 알투베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다음 브랜틀리와 대결을 앞두고 벤체는 조쉬 테일러로 교체했다. 이날 63개의 공을 던졌다.

이오발디가 최근 2경기 연속 9점을 뽑은 매서운 휴스턴 타선을 상대해 혼신투를 펼쳤으나 타선이 터지지 않아 월드시리즈 진출이 좌절됐다.

/knightjisu@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