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해외

TOR 감독 ''피셔, 잡을 수 있는 공 놓쳐''...현지 언론 ''엔트리 잔류 정당한가?''
등록 : 2020.09.16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조형래 기자] 참패의 원인을 제공한 데릭 피셔(토론토)를 향한 현지 언론의 의문이 커지고 있다.

토론토는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 브롱스 양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6-20으로 참패를 당했다.

특히 2회말 1사 2루에서 클린트 프레이저의 평범한 뜬공을 놓친 우익수 데릭 피셔가 참패의 원인을 제공했다. 피셔의 실책 이후 선발 타이후안 워커는 흔들렸고 이 이닝에만 7점을 헌납했다. 이후 분위기는 걷잡을 수 없이 양키스 쪽으로 넘어갔고 야마구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