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해외

''기내식 & 라커룸 샤워 NO'' MLB 사무국, 코로나 감염 방지 매뉴얼 마련
등록 : 2020.05.17

[OSEN=LA(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연장 10회말 패색이 짙어지자 류현진이 더그아웃에서 어두운 표정으로 더그아웃에 앉아 있다.  /soul1014@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7월 개막을 추진 중인 메이저리그 사무국이 코로나19 확산 방지 매뉴얼을 마련했다고 미국 'AP통신' 17일(이하 한국시간) 보도했다. 

이 매뉴얼에 따르면 선수들이 침을 뱉는 행위를 비롯해 구단 사우나 시설 및 욕조 시설 사용 금지 등이 포함돼 있다. 또한 사인을 주고받을 경우 얼굴을 만지거나 손가락에 침을 바르는 행위도 하면 안 된다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실내 타격 훈련도 금지하고 타격 훈련할 때 배팅 장갑을 권장했다. 라커룸내 샤워 시설 이용도 제한될 전망. 칸막이를 설치하고 일정 거리를 유지하도록 했다. 

덕아웃에서도 마찬가지. 무관중 경기로 진행되는 만큼 일부 선수들은 덕아웃과 가까운 관중석에 앉으라는 내용이 매뉴얼에 담겨 있다. 코칭스태프는 덕아웃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원정 이동할 때 지켜야 할 부분이 더욱 많다. 이동시 코칭스태프, 선수단, 구단 직원 모두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된다.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없고 기내식도 못 먹는다. 원정 숙소에서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 사용을 권장하고 있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각 구단에 매뉴얼을 제시했고 23일까지 답변을 기다릴 예정이라고 AP통신은 전했다. /wha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