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해외

BOS 마이너리그 선수, 코로나 양성반응…팀 훈련시설 폐쇄
등록 : 2020.03.25

[사진] 보스턴 레드삭스 스프링캠프 구장.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길준영 기자] 보스턴 레드삭스 마이너리그 선수 중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면서 팀 훈련 시설이 폐쇄됐다.

미국매체 야후스포츠는 25일(이하 한국시간) “보스턴 마이너리그 소속 선수가 코로나19 확진을 받았다. 이에 보스턴은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마이어스에 위치한 팀 훈련 시설을 모두 폐쇄했다”고 전했다.

해당 선수는 16일까지 포트마이어스 훈련 시설에 머물렀다. 이후 다른 지역으로 이동한 뒤 24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스턴은 “해당 선수는 포트마이어스가 아닌 다른 지역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하지만 만약을 대비해 훈련 시설을 폐쇄했고, 해당 선수와 접촉한 선수와 직원들에게 2주간 자가격리를 실시하라고 권고했다. /fpdlsl72556@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