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국내

김강률, 우측 허벅지 경련으로 교체…선수 보호 차원 [오!쎈 KS4]
등록 : 2020.11.21

[OSEN=고척, 곽영래 기자] 21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국시리즈 4차전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열렸다.7회초 2사 1,2루 두산 김강률이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OSEN=고척, 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의 김강률(32)이 갑작스럽게 교체됐다.

두산은 21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포스트시즌’ NC 다이노스와 한국시리즈 4차전을 치렀다.

이날 팀의 4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오른 김강률은 7회초 무사 1루에 올라와 알테어를 중견수로 처리한 뒤 지석훈의 희생번트로 아웃카운트 두 개를 채웠다. 1사 2루에서 박민우를 상대하던 중 넘어진 김강률은 볼카운트가 3볼-1스트라이크가 되자 고의4구로 내보냈다. 이후 허벅지 부분에 통증을 호소했고 윤명준과 교체됐다.

두산 관계자는 "우측 허벅지 안쪽 경련으로 선수 보호 차원 교체"라고 설명했다. /bellstop@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