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국내

'역시 흥행카드' 잠실 KIA-LG전, 이틀 연속 6686명 매진 [오!쎈 잠실]
등록 : 2020.10.18

[OSEN=잠실,박준형 기자] 유관중으로 진행되는 가운데 LG 팬들이 열띤 응원을 펼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잠실, 한용섭 기자] 18일 KIA-LG 경기가 열리는 잠실구장은 이틀 연속 매진을 기록했다.

이날 잠실구장에서 오후 1시에 6686명의 관중석이 매진됐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잠실구장은 정원의 28%까지 티켓을 판매했고, 입장 가능한 6686장의 티켓이 모두 다 팔렸다.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완화되면서 KBO리그는 지난 13일부터 관중 입장이 재개됐다. 팬층이 두터운 KIA와 LG의 주말 경기라 이틀 연속 매진에 성공했다. 

류중일 감독은 18일 경기 전 "관중들이 입장하면서 집중력이 더 생긴다. 올해는 코로나 때문에 관중이 입장했다가 무관중으로 했다가 왔다갔다 했는데, 관중이 없으니 팥 없는 진빵 같다. 팬들을 소중하게 느껴야 겠다는 생각을 많이 갖게 된다"고 말했다. 

/orange@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