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국내

이동욱 감독, ''루친스키, 에이스답게 좋은 투구 보여줬다''
등록 : 2020.05.23

[OSEN=잠실, 조은정 기자]7회초 무사 2루에서 NC 김태진의 우전 적시타 때 홈인한 알테어에게 이동욱 감독이 박수를 보내고 있다. /cej@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이동욱 NC 다이노스 감독이 외국인 투수 드류 루친스키의 활약을 칭찬했다.

루친스키는 23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한화와의 홈경기에서 8이닝 4피안타 1볼넷 9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3승째를 거뒀다.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한 나성범은 4타수 3안타 1타점 불방망이를 휘둘렀고 박민우는 4타수 2안타 1득점으로 리드오프 역할을 잘 소화했다. 강진성은 3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으로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NC는 한화를 3-0으로 제압했다.

이동욱 감독은 "오늘 경기는 선발 루친스키가 에이스답게 좋은 투구 내용을 보여줬다. 8이닝 무실점으로 잘 막아 승리로 연결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 "타석에서는 나성범이 1회 타점을 올리고 3안타까지 기록하며 잘해줬다. 강진성, 김태진 선수 또한 뒤이은 찬스 상황에서 자기 역할을 해줘 좋은 경기를 보여줬다. 앞으로도 계속 좋은 경기력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wha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