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KKKKKK’ 오타니 동료 산도발, 4⅓이닝 무실점 호투하며 일본 제압
등록 : 2023.03.21

[사진] 월드베이스볼클래식 멕시코 대표팀 패트릭 산도발.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길준영 기자]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멕시코 국가대표 패트릭 산도발이 일본 대표팀을 제압했다.

산도발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론디포 파크에서 열린 2023 WBC 준결승 일본과의 경기에 선발등판해 4⅓이닝 4피안타 1볼넷 6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1회 라스 눗바와 콘도 켄스케를 모두 삼진으로 돌려세운 산도발은 오타니 쇼헤이까지 삼진으로 잡아내며 완벽하게 1회를 끝냈다. 2회에는 선두타자 요시다 마사타카에게 안타를 맞았지만 무라카미 무네타카를 삼진으로 돌려세웠고 오카모토 카즈마에게 병살타를 유도하며 가볍게 위기를 벗어났다.

3회를 삼자범퇴로 막은 산도발은 4회 콘도와 요시다에게 안타를 맞아 2사 1, 3루 위기에 몰렸지만 무라카미를 삼진으로 돌려세우면서 위기를 넘겼다. 5회에도 마운드에 오른 산도발은 오카모토에게 홈런성 타구를 허용했지만 좌익수 랜디 아로자레나의 홈런캐치 덕분에 실점하지 않았다. 하지만 야마다 테츠토와 겐다 소스케에게 안타와 볼넷을 내주며 1사 1, 2루 위기를 만들었고 결국 호세 어퀴디와 교체돼 이날 등판을 마쳤다. 투구수는 66구를 기록했다.

어퀴디는 라스 눗바에게 볼넷을 내주며 만루 위기에 몰렸지만 콘도를 좌익수 뜬공으로 잡아내며 실점 없이 이닝을 마무리했다.

LA 에인절스에서 일본 간판스타 오타니와 함께 뛰고 있는 산도발은 이날 기대 이상의 투구를 해내며 멕시코가 경기를 주도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동료 오타니를 상대로도 2타수 무안타 1삼진으로 압승을 거뒀다. /fpdlsl72556@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