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불펜이 승리 지켰다'' 윌리엄스, 4이닝 퍼펙트 계투에 엄지척 [광주 톡톡]
등록 : 2021.10.19

[OSEN=광주, 이선호 기자] "불펜이 승리 지켰다".

KIA 타이거즈가 갈 길 바쁜 SSG 랜더스에게 고춧가루를 뿌렸다. 

19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경기에서 황대인의 3점 홈런과 최원준의 결승타, 불펜의 완벽 계투를 앞세워 5-4로 승리했다. 

SSG는 이날 패배로 키움, NC와 함께 공동 5위로 내려앉았다. 

4번타자로 나선 황대인은 3회 상대 선발 최민준을 상대로 무사 2,3루에서 시즌 11호 좌월 아치를 그려 흐름을 가져왔다. 최원준은 6회 2사 1,2루에서 우전적시타를 날려 결승점을 뽑았다. 

6회부터 나선 이준영, 전상현, 장현식, 정해영이 1이닝씩 퍼펙트로 순삭하며 한 점차를 지켰다. 

경기후 맷 윌리엄스 감독은 "오늘 등판한 불펜 투수 모두 좋은 피칭으로 팀 승리를 지켰다. 선발 다카하시는 예전 피칭보다 예리함이 다소 떨어져 투구수가 많아졌다"고 말했다. 

이어 "황대인이 좋은 스윙으로 3점 홈런을 만들었고, 최원준도 6회 결승타점을 기록하는 등 좋은 활약을 펼쳤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응원해 주신 팬 여러분들께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sunny@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