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두산, 이정훈 코치 영입...퓨처스 타격 맡는다 [오피셜]
등록 : 2021.03.03

이정훈 두산 베어스 코치

[OSEN=이후광 기자] '악바리' 이정훈 코치가 두산 2군 타격을 담당한다.

두산 베어스는 3일 "타격왕 출신 이정훈(58) 코치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이정훈 코치는 1987년 빙그레 소속으로 프로에 데뷔해 1994년까지 한화에서 뛰었다. 이후 1995~1996년 삼성, 1997년 두산 전신인 OB에서 선수생활을 이어갔다. 

현역 시절 ‘악바리’라고 불린 이정훈 코치는 1991년과 1992년 두 시즌 연속 타격왕에 올랐다. 은퇴 뒤에는 지도자로 변신해 2009년 북일고 감독, 2012년 한화 2군 감독을 역임했다. 

이정훈 코치는 지난해 한일 장신대학교 타격코치를 맡아 팀을 우승으로 이끌었다. 최근까지는 여주대학교 타격 인스트럭터로 활동했다. 

이정훈 코치는 오는 4일 이천 캠프로 합류해 퓨처스리그 타격 코치로 선수단을 지도한다. /backligh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