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류현진, 앤더슨에게 불의의 솔로포 허용...시즌 3호 피홈런
등록 : 2020.08.12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상학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33)이 시즌 3번째 피홈런을 허용했다. 

류현진은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 세일런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경기 개막전에 선발등판, 2회초 첫 타자 브라이언 앤더슨에게 선제 솔로 홈런을 맞았다. 

지난 6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전에서 5이닝 1피안타 3볼넷 8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첫 승을 신고한 류현진은 이날도 1회 볼넷 1개를 내줬지만 나머지 3타자를 범타 요리하며 시작했다. 

그러나 2회 선두타자 브라이언 앤더슨에게 솔로 홈런을 맞았다. 풀카운트 승부 끝에 던진 6구째 80.5마일 체인지업이 가운데 몰렸고,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으로 연결됐다. 선취점을 허용한 순간. 앤더슨의 시즌 3호 홈런이었다.

하지만 류현진은 후속 프란시스코 서벨리를 1루 파울플라이로 잡은 뒤 루이스 브린슨과 로건 포사이드를 연속 3구 삼진 처리하며 안정감을 찾았다.  /waw@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