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SEA 리뷰] ‘호앙 득 극적골’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2-1 역전 드라마… 3연승 행진
등록 : 2019.12.01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U-23 대표팀이 추가시간 극적인 골로 3연승에 성공했다.


베트남은 1일 오후 9시 2019 필리핀 동남아시안게임(SEA)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2-1로 승리하며 3연승과 함께 4강행 가능성을 더 높였다.

이날 경기에서 3-4-3으로 나선 베트남은 초반부터 인도네시아를 밀어 붙였다. 그러나 전반 22분 베트남 골키퍼 티엔 둥이 크로스를 잡다 놓쳤고, 사니가 헤더로 밀어 넣으며 인도네시아가 1-0 으로 앞서가기 시작했다.

실점 이후 베트남은 총 공세를 펼쳤다. 훙 둥이 전반 23분 시도한 발리 슈팅은 옆그물을 때렸다. 3분 뒤 쭝 호앙의 중거리 슈팅은 골키퍼 손에 걸렸다.

후반전에도 베트남의 공격은 멈출 줄 몰랐다. 꽝 하이가 후반 4분 시도한 왼발 슈팅은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두들긴 베트남이 동점에 성공했다. 전반 19분 따인 쭝이 코너킥 기회에서 헤더로 동점에 성공했다.

기세를 탄 베트남은 역전까지 노렸다. 전반 32분 도 훙 중의 중거리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이후 계속 인도네시아 골문을 두들겼고, 추가시간 호앙 득의 왼발 중거리 슈팅이 인도네시아 골망을 흔들면서 극적인 역전승을 이뤄냈다.

사진=베트남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
adf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