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KFA, ‘제2 NFC’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선정 연기…'' 이주 중 재소집''
등록 : 2019.05.13

[스포탈코리아=축구회관] 정현준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제2의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가 들어설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선정을 위해 이번주 내 회의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대한축구협회(KFA)는 13일 오후 4시 30분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위원회의 회의 결과를 바탕으로 부지선정 결과를 공개할 방침이었다.

기자회견 1시간을 앞두고 KFA가 일정 연기를 발표했다. 기자회견에 앞서 진행된 부지선정위원회에서 추가적인 검토가 필요하다고 판단했고, KFA가 위원회의 요청을 받아들여 일정 연기를 발표했다.

후보지 발표 연기에 KFA 홍보팀 관계자는 “위원회에서 아직 논의 중이나, 금일 안으로 부지 선정이 어렵다는 의견을 전달 받았다. 금액, 입지 등 어느 부분에서 의견이 갈리는지 알 수 없다”라고 답했다.


현재 KFA는 두 차례 심사를 거쳐 경주시, 김포시, 상주시, 여주시, 예천군, 용인시, 장수군, 천안시 총 8개 지방자치단체를 후보지로 선정했다. 이날 KFA는 1~3차 우선협상 후보를 선정하기로 했지만 논의 끝에 일정 조율을 결정했다.

오후 6시를 경과해 부지선정회위원회의 회의가 끝났고, KFA가 향후 일정을 발표했다. 홍보팀 관계자는 “위원들의 일정을 조율해 금주 내 회의 재소집하기로 했다. 지자체가 제안한 부분에서 법적인 검토가 필요한 점이 있다”라고 밝혔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손흥민의 은퇴 전 미혼 이유, “축구에만 집중해야 하니까”
등록 : 2019.05.26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