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현장목소리] ‘월클 평가’ 이금민, “아직 멀었다. 반성해야 한다”
등록 : 2019.04.09

[스포탈코리아=춘천] 김성진 기자= “월드 클래스 아니에요. 아직 멀었어요.”

최전방에서 윤덕여호 공격을 이끈 이금민의 플레이에 적장도 찬사를 보냈다. 아이슬란드 욘 쏘르 헉손 감독은 “세계적인 수준”이라는 찬사를 보냈다.

이금민은 9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아이슬란드와의 평가전에서 최전방 공격수로 활약했다. 지난 6일 아이슬란드와의 첫 평가전에서는 2-2 동점골을 넣는 활약을 펼치기도 했다. 이날은 공격포인트가 없었지만 최전방에서 활기차게 움직이며 공격의 물꼬를 텄다.

이에 헉쏜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한국의 10번(이금민)이 세계적인 수준”이라고 했을 정도다.


이를 들은 이금민은 “월드 클래스 아닌데 좋게 보셨다”면서 “아직 멀었다. 더 노력해야 한다. 오늘 경기는 반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국은 오는 6월 여자월드컵에서 상대하는 프랑스, 노르웨이를 염두에 두고 아이슬란드와 두 차례 평가전을 진행했다. 한국 선수들은 체격이 큰 유럽 선수들을 상대하는 경험이 적기에 이번 두 차례 평가전은 소중한 기회였다.



이금민은 “1, 2차전 모두 반성하고 보완해야 한다. 산 넘어 산이라는 것을 뼈저리게 느꼈다”며 지금보다 더 나은 발전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프랑스, 노르웨이를 대비한 경험이 됐는지 묻자 “너무 빨라서 당황했다”면서 “프랑스, 노르웨이는 오늘보다 더 빠를 것이다. 얼마나 더 변해야 하나 고민이다”라고 여자월드컵 전까지 부족한 점을 메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사진=스포탈코리아, 대한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대구FC "조현우, 마인츠행 합의? 제안 없어...현재는 루머일뿐"
등록 : 2019.06.18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