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대표팀

더보기
아이슬란드 감독 ''강팀 한국 이겨 만족스럽다'' (일문일답)
등록 : 2019.04.06

[스포탈코리아용인] 신준호 기자= 욘 쏘르 헉손 아이슬란드 감독이 강팀이라고 생각한 한국을 이긴 점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은 6일 오후 2시 용인시민체육공원 주경기장에서 아이슬란드와 A매치 친선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아쉬운 승부였다. 대표팀은 이민아-지소연-조소현 등 최정예 멤버들을 내세워 경기 시작부터 아이슬란드를 강하게 몰아붙였다. 주도권은 경기 내내 한국에 있었다. 그러나 전반전 아이슬란드 공격수 쏘르발즈도티르에게 일격 2방을 맞으며 0-2로 끌려갔다.

선수들은 후반전 힘을 냈다. 지소연을 중심으로 빠르게 움직이며 공격을 풀어냈고, 이른 시간 여민지의 추격골이 터졌다. 이후 이금민의 동점골까지 터지며 분위기를 완전히 가져왔지만, 후반 막판 회누도티르에게 통한의 실점을 허용하며 2-3으로 패배했다. 이하 일문일답


▲이하 일문일답
-경기 소감
좋은 경기 결과를 얻을 수 있어서 만족한다. 강한 팀인 한국 상대로 아이슬란드 선수들이 잘했다. 전반전 선수들의 경기력에 만족하고, 올해 들어 한 경기 중 가장 잘 풀린 경기였다. 후반전 한국 공격수들을 막는 데 어려움을 겪었지만, 선수들이 단합해서 오늘 승리할 수 있었다.

-실제로 접해본 한국팀은 어떤 팀이었는가. 인상 깊은 선수가 있었나.
우선 많은 축구 팬들이 와서 놀라웠다. 전반전에는 잘 막았지만, 후반전에는 한국 선수들의 공격을 잘 막지 못했다. 후반전 한국팀이 보여준 공격력이 평소 우리가 분석했던 한국이 아니었나 생각한다. 공격에 가담하는 선수들의 숫자가 많아서 놀랐다. 가장 인상 깊은 선수는 이금민 선수였다.

-월드컵에서 유럽팀과 부튼 한국 팀이 경쟁에서 승산이 있을 거라고 보는가.
한국이 가진 속도는 유럽과 비교했을 때 경쟁력이 있다고 본다. 한국 선수들이 보여준 몸놀림과 속도는 놀라웠다. 월드컵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줄 거라고 생각하고, 나 역시 기대감을 가지고 지켜보겠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그리즈만 따라하는 트와이스 쯔위
등록 : 2019.04.22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