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대표팀

더보기
[일본-카타르] '알리 환상 9호골' 카타르, 일본에 2-0 리드...우승 보인다!(전반종료)
등록 : 2019.02.01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알모에즈 알리가 대회 9호골을 터트린 카타르가 일본을 상대로 앞서갔다.

카타르는 1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결승에서 일본에 2-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일본은 4-4-2 포메이션에서 미나미노와 오사코가 투톱을 형성했다. 도안, 시오타니, 시바사키, 도안이 미드필드진에 포진됐다. 이에 맞서는 카타르는 4-2-3-1 포메이션에서 알리를 중심으로 아피프, 하템, 알하이도스가 공격을 이끌었다.

일본은 중원에서부터 강한 압박을 통해 조금씩 점유율을 높여갔다. 카타르는 한국과 8강전처럼 단 한 번의 기회를 엿봤다.


카타르의 효율적 공격이 통했다. 이번에도 알리였다. 전반 12분 페널티 박스 안에서 공을 잡은 알리가 세 번의 트래핑에 이어 환상적인 오버헤드킥을 시도했다. 그의 발을 떠난 공은 골문 구석을 갈랐다.



추가골까지 나왔다. 전반 27분 페널티 박스 바깥쪽에서 하템이 왼발로 감아 찬 슈팅이 골망을 흔들었다. 하템은 8강에서 한국을 무너뜨린 주인공이다.

카타르의 공격에 일본의 수비는 쉴 새 없이 흔들렸다. 전반 35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코레이라가 슈팅한 공이 수비 맞고 굴절됐다. 반대편으로 흐른 공을 알하이도스가 지체없이 때렸지만, 골대를 강타했다.

일본은 아무 것도 하지 못했다. 공격은 답답했고, 세트피스는 부정확했다. 결국 전반은 카타르의 2-0 완벽한 리드 속에 종료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판 페르시 "토트넘vs맨시티 영화였다, 그래서 결승은..".txt
등록 : 2019.04.25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