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축구기타

더보기
이승우 친형이 창단한 유소년 축구팀 'FC포텐셜' 근황.txt
등록 : 2019.08.09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FC포텐셜이 U-12팀에 이어 U-15팀을 창단한다.


FC포텐셜은 9일 보도자료를 통해 U-15팀 창단 소식을 알렸다. 공개테스트는 9월 30일 수원에서 열리며, 장소는 1차 서류 전형에 합격한 선수들에게 개별적으로 연락을 줄 계획이다. U-15팀 선수 선발 나이는 현재 초등학교 6학년(2007년)부터 중학교 1학년(2006년)이다. FC포텐셜은 기존의 모토대로 소수의 인원만 선발해 스페인식 프로그램으로 체계적으로 가르칠 계획이라 밝혔다.

U-15팀 창단을 위해 스페인 출신 호세 피리(JOSE PIRRI) 감독을 선임했다. 피리 감독은 유럽 축구 지도자 자격 등급 중 최고 등급인 UEFA PRO 자격증을 보유한 베테랑이다. 스페인 명문 비야레알 유스팀 감독, 스페인 카탈루냐 지역 프로팀 사바델의 1군 감독, 산타 에우랄리아에서 1군 총괄 디렉터, C.F GAVA에서는 수석코치와 총괄 스카우트를 겸하며 지도자 경력을 이어왔다.



FC포텐셜은 피리 감독뿐 아니라 두 명의 수석코치를 추가로 영입해 U-15팀 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일명 피리 사단으로 불리는 코치진은 피리 감독과 함께 비야레알 등을 거치며 함께 지도자 경력을 쌓아왔다.

FC포텐셜의 스페인식 육성 프로그램은 이미 U-12팀에서 성과를 보였다. 지난 5월 안도라에서 열린 지중해국제유소년컵(Mediterranean International Cup)에 참가해 비야레알, 지로나 등을 꺾으며 준우승을 거뒀다. 당시 FC포텐셜의 돌풍을 지켜본 관계자도 지속적인 대회 참가를 부탁했을 정도였다. FC포르투를 비롯한 유럽 주요 클럽들도 교류의 뜻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FC포텐셜은 이탈리아 엘라스 베로나에서 활약 중인 이승우와 그의 친형이자 에이전트인 이승준 대표가 창단한 유소년 클럽이다. 가능성, 잠재력(potential)이라는 팀명처럼 유소년 선수들의 현재 실력보다는 향후 발전 가능성을 보고, 능력치를 최대한도로 이끌어 내주는 것을 목표로 한다.

사진=FC포텐셜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