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英 매체 “모리뉴의 핵심 SON, 아직 정점 아니지만 큰 위협”
등록 : 2019.12.02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영국 현지 매체가 조세 모리뉴 감독 체제 아래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중요성을 전했다.


손흥민은 1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4라운드 본머스와의 경기에서 2개의 도움을 올리며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결과로 승점 20점을 기록한 토트넘은 어느덧 리그 5위까지 뛰어올랐다.

손흥민의 활약은 이날도 계속됐다. 전반 21분 토비 알더베이럴트의 긴 패스를 간결한 패스로 델레 알리에게 연결하며 팀의 선제골을 도왔다. 후반 24분에는 정확한 크로스로 무사 시소코의 골을 도우며 시즌 여섯 번째 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수비에도 적극적으로 가담했다. 전반부터 왼쪽 측면 깊숙이 내려가 상대 오른쪽 공격을 막아냈다. 슈팅은 2개에 그쳤지만 6개의 태클을 시도하며 모리뉴 감독의 주문을 수행했다.

영국 매체 'HITC'는 2일 “손흥민이 모리뉴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 큰 변화를 느꼈다”라며 손흥민의 말을 전했다.

손흥민은 모리뉴 감독에 대해 “그는 매우 친절하다. 잘 웃고 선수들과 농담도 주고받는다. 긍정적인 분위기와 함께 결과가 달라졌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모리뉴 감독의 긍정적인 에너지는 모두를 웃게 만든다. 그게 가장 중요한 점인 것 같다. 이게 변화된 점이다”라고 덧붙였다.

'HITC'는 모리뉴 감독의 지도를 받는 손흥민에게도 주목했다. 매체는 “손흥민은 모리뉴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이후 매 경기 선발로 나섰다. 모리뉴 감독에게 핵심 선수다”라며 신뢰 받는 손흥민의 모습을 전했다.

매체는 “손흥민은 모리뉴 감독이 토트넘을 맡은 이후 아직 정점에 오르지 못한 선수 중 한 명일 수 있다. 하지만 여전히 상대에게 큰 위협을 주는 것은 증명됐다”라며 앞으로 손흥민이 보여줄 모습에 기대감을 전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