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2골' 손흥민, 즈베즈다전 MOM 후보...팬 투표 1위 질주
등록 : 2019.10.23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츠르베나 즈베즈다전 최우수 선수(MOM: Man of the match) 팬 투표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B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즈베즈다에 5-0으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승점 4점(1승 1무 1패)을 기록하며 단숨에 조 2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의 활약이 빛났다. 해리 케인, 델레 알리, 에릭 라멜라와 함께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왼쪽 측면 공격수로 나섰다. 전반 16분 라멜라가 크로스를 올릴 때 폭발적인 침투에 이은 정확한 논스톱 슈팅으로 선제골을 터뜨리더니, 전반 44분 문전에서 침착한 마무리로 추가골까지 뽑아냈다.

손흥민은 후반 23분 에릭 다이어와 교체됐다. 이미 4-0으로 앞선 상황이었고, 주말 리버풀전을 대비해 휴식이 주어졌다. 빠른 교체를 위해 가까운 사이드라인으로 피치를 벗어난 손흥민은 전 관중의 기립박수와 하이파이브 세례 속 화려하게 퇴장했다.

경기 후 토트넘은 공식 SNS을 통해 'eToro' MOM 후보 4명을 발표했다. 손흥민을 비롯해 라멜라, 케인, 탕귀 은돔벨레가 후보로 선정됐다. 투표는 약 10시간 동안 진행되는데, 약 3시간이 지난 현재(오전 9시) 40%의 득표율로 손흥민이 1위를 달리고 있다.

한편, 영국 'BBC'는 토트넘과 즈베즈다의 경기 MOM로 손흥민을 선정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토트넘홋스퍼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