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오피셜] 메시, FIFA 올해의 선수...판 다이크-호날두 제쳤다!
등록 : 2019.09.24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버질 판 다이크(리버풀)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를 제치고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24일 오전 2시 30분(한국시간) 이탈리아 밀라노 스칼라 극장에서 '더 베스트 FIFA 풋볼 어워즈 2019'를 개최했다. 그 결과 메시가 판 다이크와 호날두를 제치고 올해의 남자 선수로 선정됐다.

지난해에는 메시와 호날두 양강 체제가 무너졌다. 발롱도르와 통합된 2011년부터, 올해의 선수상은 늘 메시 또는 호날두의 싸움이었다. 하지만 지난해 루카 모드리치가 올해의 선수상을 차지하면서 7년간의 전쟁을 끝냈다.


그러나 메시가 다시 정상에 올랐다. 유럽 챔피언을 이끈 판 다이크가 수상할 거라는 예상이 뒤집혔다. 이로써 메시는 월드베스트11과 더불어 2관왕을 차지하게 됐다.

한편, 최종후보 중 하나였던 호날두는 시상식장에 참석하지 않았다.

사진= FIFA 더 베스트 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이승우, 콩푸엉 보다 더 비극적인 상황” (베트남 언론)
등록 : 2019.10.22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