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손흥민이 토트넘 좌지우지 한다''...英 언론, 연이은 찬사
등록 : 2019.09.16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손흥민(27, 토트넘 홋스퍼)이 완벽히 돌아왔다.

손흥민은 지난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크리스탈 팰리스전에서 전반에만 2골을 뽑아내며 토트넘의 4-0 완승을 이끌었다.

손흥민의 날이었다. 아스널과 북런던더비에 이어 또 다시 MOM(Man of the match)급 활약을 펼쳤다. 전반 11분 페널티박스 안으로 쇄도한 뒤 군더더기 없는 터치와 방향 전환을 통해 첫 번째 골을 만들었다. 10분 뒤 상대의 자책골을 유도했고, 환상적인 왼발 발리 슈팅으로 또 다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막판엔 에릭 라멜라의 쐐기골에 기점이 되기도 했다.


모든 스포트라이트가 손흥민에게 쏠렸다. 영국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9.4점의 평점을 부여했다. 양 팀 최고점이었고, 이는 MOM을 뜻했다. EPL 사무국과 토트넘 팬 모두 손흥민을 팰리스전 MOM으로 꼽았다. 영국 'BBC' 역시 손흥민을 5라운드 베스트11으로 선정하면서, 그의 공을 높이 평가했다.

영국 '익스프레스'의 평가도 다르지 않았다. 이 매체는 17일 5라운드 이주의 팀을 선정하면서, 손흥민을 왼쪽 미드필더에 배치했다. 타미 아브라함(첼시),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아스널), 호베르투 피르미누(리버풀), 에밀리아노 부엔디아(노리치 시티), 스콧 맥토미니(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앤드류 로버트슨(리버풀), 해리 매과이어(맨유), 피카요 토미리(첼시), 세르지 오리에(토트넘), 팀 크룰(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등과 함께 이름을 올렸다.

익스프레스의 평가는 인상적이었다. 손흥민에 대해 "손흥민은 지난 시즌 막바지에 징계를 받았기 때문에 초반 출전이 불가능했다. 하지만 지금은 돌아왔고, 확실히 가동되고 있다"며 "손흥민은 북런던더비에 이어 팰리스전에서도 맹활약했다. 전반에만 2골을 넣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의 팀을 좌지우지할 수 있는 선수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익스프레스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완전체 된 성남, 인천전에서 K리그1 잔류 확정 짓는다
등록 : 2019.10.18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