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경기대 세터 김명관, 전체 1순위로 한국전력 입단 [KOVO 男드래프트]
등록 : 2019.09.16

[스포탈코리아=청담동] 김성진 기자= 국가대표 출신 세터 김명관(경기대)이 전체 1순위의 영광을 차지하며 한국전력 유니폼을 입었다.

16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호텔리베라 베르사이유홀에서 열린 2019/2020 한국배구연맹(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에서 김명관이 1라운드 1순위로 한국전력의 지명을 받았다.


김명관은 센터에 견줄만한 194.5cm의 신장을 가진 세터로 블로킹이 뛰어나다. 지난해 AVC컵 남자대회 국가대표, 올해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KB손해보험은 홍상혁(한양대, L), OK저축은행은 김웅비(인하대, L), 삼성화재는 정성규(홍익대, L)를 지명했다. 우리카드는 고교 3학년생 리베로 장지원(남성고), 대한항공은 알렉스(경희대, R/C), 현대캐피탈은 최은석(중부대, R)을 1라운드에 지명했다.

사진=뉴시스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현장목소리] 손흥민도 부상 걱정할 정도 "北, 심한 욕설도 하더라"
등록 : 2019.10.17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