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제나스의 아쉬움 ''손흥민 없는 토트넘, 맨시티에 역부족''
등록 : 2019.08.17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토트넘 홋스퍼 출진 저메인 제나스이 손흥민이 없는 상황을 아쉬워했다.

토트넘은 18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 맨체스터 시티 원정을 떠난다.

맨시티는 개막전에서 5골을 몰아치는 화력을 뽐냈다. 지난 시즌보다 더욱 업그레이드 됐다는 평이다. 그러나 토트넘이 못 넘을 상대는 또 아니다. 비록 리그에선 오랫동안 승리가 없지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에서 짜릿한 승부를 연출한 기억이 있기 때문이다.

당시 손흥민의 활약이 빛났다. 1차전에선 결승골을 터트리며 토트넘의 짜릿한 승리를 이끌었다. 2차전에선 멀티골을 기록, 팀의 극적인 준결승행에 큰 역할을 담당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도 경기 후 손흥민을 언급할 정도로 강한 인상을 남겼다.


그러나 이번 경기에 손흥민이 나오지 못한다. 지난 시즌 막판 퇴장 및 보복 행위에 대한 징계로 3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다. 지난 시즌 리그 최종전은 물론, 2019/2020 시즌 2라운드까지 출전이 불가능하다. 토트넘 입장에선 치명적이다.

제나스도 손흥민의 결장에 아쉬움을 표했다. 그는 17일 영국 'BBC' 라디오를 통해 "손흥민을 잃은 이번 주말 토트넘은 (맨시티를 상대하기) 충분치 않다"고 평가했다. 이어 "진짜 시험을 치른다고 생각해야 한다. 특히 수비 라인을 테스트해야 한다"며 공격보다 수비에 집중해야 한다는 뜻을 내비쳤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EPL 6R] `충격적인 졸전` 맨유, 웨스트햄에 0-2 패배…8위↓추락 위기
등록 : 2019.09.22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