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손흥민, 또 골은 못 넣었지만...끝없이 맨시티 위협 (英 언론)
등록 : 2019.04.21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골은 없었지만,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움직임은 맨체스터 시티를 위협하기에 충분했다.

토트넘은 20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서 열린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맨시티 원정에서 0-1로 패했다.

손흥민은 루카스 모우라와 함께 투톱으로 나섰다. 초반부터 위협적이었다. 전반 3분 왼쪽 측면을 돌파, 수비수 한 명을 제치고 강력한 왼발 슈팅을 시도했다. 전반 16분에도 절묘하게 라인을 돌파해 찬스를 잡았지만, 슈팅이 에므리크 라포르트의 태클에 막혔다.

월드클래스급의 드리블 돌파도 있었다. 전반 종료 직전, 손흥민이 터닝 동작에 이어 폭풍 드리블을 선보였다. 하프라인부터 공을 치고 달리며 수비를 차례로 제쳤고, 페널티박스까지 달렸다. 그러나 최종 슈팅이 에데르송에게 막히며 득점에 실패했다.


후반엔 크게 인상적인 장면은 없었다. 그럼에도 전반 활약이 강하게 뇌리에 박혔다. 영국 '풋볼런던'도 경기 후 손흥민에게 평점 8점, 토트넘 내 최고점을 부여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이 에티하드에서 또 다시 골을 넣는데 실패했다. 에데르송의 선방과 라포르트의 태클에 막혔다. 하프라인부터 엄청난 드리블 돌파를 선보이기도 했다. 그의 질주는 맨시티에 끝없이 문제를 일으켰다"라고 손흥민의 활약상을 조명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떠나겠다` 폭탄 선언...이강인의 운명, 이 곳에서 결정 (西 매체)
등록 : 2019.07.19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