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英 전문가, “맨시티 SON에게 2실점, 이 선수의 공백 컸다”
등록 : 2019.04.20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토트넘 홋스퍼와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가 UEFA 챔피언스리그(UCL)에 이어 리그에서 순위 경쟁을 위한 싸움을 펼친다.

토트넘과 맨시티는 20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맨체스터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맞대결을 치른다. 지난 18일 UCL 8강 2차전 맞대결 이후 3일 만에 다시 만난다.

이번 승부도 치열할 것이다. 맨시티는 설욕전과 함께 리버풀과 끝까지 선두 경쟁을 이어가려 할 것이며, 토트넘도 최소 4위 수성을 위해 총력을 다할 전망이다.

영국 전문가들은 맨시티 승리에 무게를 두었다. 영국 축구 매체 ‘풋볼 런던’의 패널로 참가한 마크 로렌슨은 “맨시티의 2-0 승리를 예상한다”면서 “맨시티가 손흥민에게 2실점 할 당시 페르난지뉴의 공백을 그리워했을 것이다”라고 페르난지뉴의 중요성을 거론했다.


페르난지뉴는 이날 경기에서 선발로 나서지 못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공격적인 운영을 위해 페르난지뉴 대신 중원에 베르나르두 실바, 케빈 더 브라위너, 일카이 귄도간을 배치했다. 그의 말대로 너무 공격적인 중원 구성이 독이 되었고, 손흥민의 맹활약에 보이지 않은 힘이 됐다.

손흥민은 UCL 8강 2연전에서 3골을 터트리며, 토트넘의 첫 UCL 4강행을 이끌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토트넘 공격을 막기 위해 페르난지뉴는 중용할 가능성이 크다. 손흥민이 맨시티의 수비를 뚫고 다시 한 번 공포를 안길 지 기대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1년새 몸값 폭락한 선수 `1424억→667억`…토트넘 딜레마
등록 : 2019.08.23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