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英 스카이스포츠, “손흥민 해트트릭 가능했다” 평가
등록 : 2019.04.18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손흥민이 사상 최초 4강 신화를 썼지만, 역사를 하나 더 추가할 뻔 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18일 오전(한국시간)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3-4 패배에도 총합 4-4 원정골 우선 법칙에 따라 4강행에 성공했다. 토트넘과 손흥민 모두 최초로 이룬 성과다.

손흥민은 이날 멀티골을 넣었고, 1차전까지 합하면 총 3골을 넣었다. 토트넘의 4강행은 손흥민의 활약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에게 평점 9점을 부여했다. 토트넘 내에서 가장 높았으며, 양 팀 통틀어서 케빈 더 브라위너, 라힘 스털링과 함께 동률로 어깨를 나란히 했다.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에게 더 기대한 점이 있었다.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은 8강 2경기에서 모두 영웅이었다. 후반전에는 해트트릭까지 달성할 수 있었다”라고 전했다. 만약, 손흥민이 해트트릭을 달성했다면, 10점 만점까지 가능할 수 있었다.

손흥민은 해트트릭 아쉬움에도 새로운 역사를 하나 더 만들었다. 이날 멀티골로 역대 UCL 아시아 선수 중 가장 많은 득점(12골)을 기록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SON이 토트넘 센터… 손흥민 앞세워 UCL 결승 홍보
등록 : 2019.05.21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