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역사를 만들었다”손흥민 멀티골에 열광한 미국 언론.txt
등록 : 2019.04.18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손흥민이 월드 클래스다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제 전 세계가 손흥민에게 열광하고 있다.

토트넘 홋스퍼는 18일 오전(한국시간)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3-4로 졌지만, 총합 4-4 원정골 우선 법칙에 따라 4강 진출을 이뤄냈다.

이는 토트넘뿐 만 아니라 손흥민에게도 첫 UCL 4강 진출이다. 이 성과만으로 토트넘은 올 시즌 최고의 한 해를 보내기에 충분하다.

손흥민은 이날 2골을 퍼부으며, 4강행에 기여했다. 지난 1차전 1-0 승리를 이끈 결승골까지 더하면 4강행 최고 공신이라 해도 손색이 없다.


미국 매체 ‘워싱턴포스트’는 손흥민의 활약에 주목했다. ‘워싱턴포스트’는 “손흥민과 라힘 스털링은 경기 시작 21분 동안 2골 씩 터트리며 새로운 역사를 만들었다”라며 “손흥민은 상대 실수를 놓치지 않았고, 두 번째 골 당시 페널티 박스 왼쪽에서 볼을 잘 컨트롤 했기에 가능했다”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손흥민은 이날 멀티골로 UCL 역사상 아시아 선수 최다골(12골)도 달성했다. 경고 누적으로 아약스와 4강 1차전은 나설 수 없지만, 앞으로 그가 가는 길은 역사가 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SON이 토트넘 센터… 손흥민 앞세워 UCL 결승 홍보
등록 : 2019.05.21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