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손흥민 멀티골을 지켜본 중국 반응.txt
등록 : 2019.04.18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명실상부 아시아 최고의 선수로 우뚝 섰다. 손흥민을 바라보는 중국의 시선은 부러움을 넘어 경이를 표할 정도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맨체스터 시티를 상대로 2골을 터뜨렸다.

지난주 1차전 홈경기에서 결승골을 뽑아내면서 토트넘에 값진 승리를 안겼던 손흥민은 이날 2골로 맨시티를 8강서 떨어뜨렸다. 손흥민이 뽑아낸 총 3골을 통해 토트넘은 맨시티와 4-4 합산 스코어를 만들었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준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손흥민이 상황을 뒤집었다. 경기 시작 4분 만에 라힘 스털링에게 실점하면서 토트넘은 1차전 승리 효과를 너무 빨리 잃었다. 자칫 쉽게 무너질 수도 있던 분위기에서 손흥민이 7분과 10분 연달아 골을 터뜨리며 반전했다.

중국 언론은 이때 상황을 크게 주목했다. '시나스포츠'는 "맨시티는 1차전 패배에도 여전히 낙관적인 분위기였고 스털링까지 일찍 골을 넣었다. 토트넘의 자신감이 떨어질 수도 있던 상황"이라며 "손흥민은 굴하지 않았고 2골을 넣으면서 경기를 뒤집었다. 또 아시아 선수로 챔피언스리그서 가장 많은 골을 넣은 선수가 됐다"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영웅이 됐고 구세주였다. 가장 존경받는 한국인을 넘어 아시아의 영광이 됐다. 슈퍼 히어로"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1년새 몸값 폭락한 선수 `1424억→667억`…토트넘 딜레마
등록 : 2019.08.23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