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깜짝 놀란 손흥민, 4강 1차전 결장? ''나는 몰랐다!''
등록 : 2019.04.18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은 자신의 징계 사실을 몰랐다.

토트넘은 1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맨체스터 시티에 3-4로 패했다. 1, 2차전 합계 스코어는 4-4로 동률을 이뤘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토트넘이 준결승에 진출했다.

손흥민이 맹활약 했다. 손흥민은 전반 7분과 10분 두 차례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연이어 맨시티의 골망을 흔들었다. 결과적으로 토트넘은 손흥민의 활약 속 4강에 진출할 수 있었다.

토트넘의 4강행을 이끈 손흥민이지만, 아약스와 1차전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 후반 3분 케빈 더 브라위너를 막는 과정에서 경고를 받았기 때문. 세 번째 옐로우카드를 받은 손흥민은 경고 누적으로 4강 1차전에 결장하게 됐다.

손흥민은 자신의 징계 사실을 몰랐다. 영국 '미러'에 따르면 손흥민은 독일 언론과 인터뷰를 통해 자신이 뛰지 못하게 됐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는 기자의 질문에 "나는 몰랐다!(I didn't know)"라며 화들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페인 매체, 이강인 극찬 “파울 없이 막기 힘들다”
등록 : 2019.05.20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