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UCL 이슈] ''MOM은 누구?'' 토트넘의 재치 있는 투표...'답은 하나'
등록 : 2019.04.18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흥미로운 MOM(Man of the match) 투표를 진행 중이다.

토트넘은 1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맨체스터 시티에 3-4로 패했다. 1, 2차전 합계 스코어는 4-4로 동률을 이뤘지만,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토트넘이 준결승에 진출했다.

손에 땀을 쥐는 경기였다. 90분 동안 7골이나 터졌다. 맨시티가 전반 4분 만에 터진 라힘 스털링의 선제골로 손쉽게 리드를 잡는 듯 했지만, 손흥민이 순식간에 2골을 몰아치며 승부를 뒤집었다.


맨시티는 베르나르도 실바, 스털링, 세르히오 아구에로가 연속골을 넣으며 다시 4-2로 앞서갔다. 그러나 토트넘은 포기하지 않았고, 페르난도 요렌테의 행운의 골이 터지며 1, 2차전 합계 4-4 동률을 만들었다. 결국 4강행은 토트넘의 몫이었다.

극적인 4강행에 토트넘도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토트넘은 매 경기 후 공식 SNS을 통해 MOM 팬 투표를 진행하는데, 이번 투표는 전과 달랐다. 투표 항목 4개가 'Everyone(모두)'으로 통일돼 있었다. MOM 투표가 무의미하다는 뜻이었다.

한편, UEFA가 선정하는 공식 MOM은 손흥민의 차지였다. UEFA는 "손흥민의 두 번째 골은 스스로에게, 클럽에게 정말 큰 의미가 있었다. 그가 토트넘을 4강으로 이끌었다"라고 손흥민의 공을 높이 평가했다.

사진=토트넘홋스퍼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SON이 토트넘 센터… 손흥민 앞세워 UCL 결승 홍보
등록 : 2019.05.21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