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대중문화

강은일, 뮤지컬 3작품 돌연 하차..소속사 ''상황 파악 중''
등록 : 2019.09.07
[스타뉴스 공미나 기자]
/사진=뮤지컬 '랭보' 포스터
/사진=뮤지컬 '랭보' 포스터

뮤지컬 배우 강은일이 뮤지컬 세 작품에서 갑작스럽게 하차한다.


지난 6일 강은일의 소속사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측은 공식 SNS를 통해 배우 강은일이 출연 중인 뮤지컬 '정글라이프'와 출연 예정인 뮤지컬 '랭보', 버스크 음악극 '432hz'에서 하차하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강은일 배우가 작품에 임할 수 없는 상황이라는 판단 하에 출연 중인 작품들에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하차를 결정하게 됐다"며 "구체적인 사유에 대해서는 소속사에서 지속적으로 주시하며 정확한 전후 사정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 배우의 급작스러운 상황으로 세 작품에 폐를 끼치게 된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며 "소속사는 세 작품이 원활히 공연될 수 있도록 필요한 모든 부분에 적극 협조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강은일은 8월 10일 개막한 뮤지컬 '정글라이프'에 피동희 역으로 출연 중이었으며, 9월 7일 개막하는 '랭보', 10월 11일 개막하는 '432Hz'를 연습 중인 상황이었다.

불과 일주일 전까지만 해도 강은일은 자신의 SNS를 통해 작품을 홍보하고 있었기에, 이 같은 소식은 많은 의문을 낳고 있다.

◆ 다음은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입니다.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소속 강은일 배우가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정글라이프>와 출연 예정인 뮤지컬 <랭보>, 버스크 음악극 <432hz>에서 하차하게 되었음을 안내드립니다.

현재 소속사는 강은일 배우가 작품에 임할 수 없는 상황이라는 판단 하에 출연 중인 작품들에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하차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구체적인 사유에 대해서는 소속사에서 지속적으로 주시하며 정확한 전후 사청을 파악 중에 있습니다.

소속사는 소속 배우의 급작스러운 상황으로 세 작품에 폐를 끼치게 된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강은일 배우를 대신하여 해당 작품의 제작사인 라이브(주)와 와컴퍼니, 고스트컴퍼니를 비롯 함께 출연 중인 동료 배우분들과 작품을 위해 수고해주시는 스태프분들께 깊은 사죄의 말씀 전합니다. 소속사는 세 작품이 원활히 공연될 수 있도록 필요한 모든 부분에 적극 협조하도록 하겠습니다.

무엇보다 귀한 시간 내주시어 공연 관람을 준비하고 계신 관람객 여러분들께 혼란과 실망을 드리게 된 점 이 자리를 빌어 머리 숙여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