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대중문화

에드 시런, 2년 투어 마무리→음악 휴식기 선언..''여자친구와 헤어지는 기분'' [Oh!llywood]
등록 : 2019.08.29

[OSEN=지민경 기자] 영국의 팝 가수 에드 시런이 약 2년 반 동안 이어진 투어 공연을 끝내고 앞으로 몇 년 간 음악 휴식기를 가질 것이라고 선언했다.

지난 28일(이하 현지 시간) 외신 보도에 따르면 에드 시런은 지난 2017년 3월부터 시작된 '디바이드' 투어를 마무리하며 음악 활동을 잠시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26일 영국 잉글랜드 입스위치에서 열린 '디바이드' 투어의 마지막 공연에서 에드 시런은 "오늘이 지난 2년 반 동안 진행된 '디바이드' 투어의 마지막 날"이라며 "괴로우면서도 즐겁기도 하다. 오늘 공연을 끝으로 앞으로 아마 18개월 간 공연은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백스테이지에 있는 많은 사람들에게 오늘은 감정적인 날이었다. 이상하게도 몇 년 간 함께 했던 여자친구와 헤어지는 것과 비슷한 느낌이 든다. 몇 년 후에 다시 만나자"고 덧붙였다.

에드 시런은 '디바이드' 투어를 통해 북아메리카, 뉴질랜드, 오스트레일리아, 아시아, 남아메리카 등 전세계 900만 관객과 만났다.

월스트리트저널 리포트에 따르면 에드 시런은 이번 투어로 7억 5천만 달러(우리 돈 약 9,124억 원)을 벌어들여 2018년 가장 돈을 많이 번 솔로 가수로 꼽히기도 했다.

한편 에드 시런은 지난 4월 인천 송도 달빛축제공원에서 4년 만에 내한 공연을 펼치며 한국 관객들과 호흡했다. /mk3244@osen.co.kr

[사진] 프라이빗커브 제공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