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위너 김진우 ''데뷔 5년만 솔로 출격, 다시 데뷔하는 기분'' [Oh!커피 한 잔①]
등록 : 2019.08.14

[OSEN=심언경 기자] 위너 김진우가 데뷔 5년 만에 솔로로 데뷔한다.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합정동의 한 카페에서 위너 김진우의 첫 솔로 싱글 앨범 'JINU's HEYDAY' 발매 기념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김진우는 이날 홀로서기에 나선다. 데뷔 5년 만이다. 김진우는 첫 솔로 활동에 출사표를 낸 소감으로 "너무 떨리고 어색하다. 넷이서 같이 하다가 혼자 하니까 불안하기도 하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래도 너무 좋다. 팬분들도 기다려주셨고. 위너 멤버들과 어제 밤 늦게까지 얘기했는데 '긴장하지 말고 잘하라'고 응원해줬다"라고 밝혔다. 

김진우는 작년 겨울부터 솔로 앨범을 준비했다. 김진우는 앨범을 준비하게 된 과정에 대해 "'솔로를 낼까', '위너 앨범을 같이 할까'라는 고민들이 있었다. 그런데 조금씩 준비를 하다 보니 솔로로 결정이 됐다"라고 설명했다. 

김진우는 5년 동안 늘 멤버들과 함께 무대를 꾸려왔다. 이번 솔로 앨범을 통해 처음 혼자 무대를 책임져야 하기에, 부담감을 느낄 법도 하다. 이에 김진우는 "처음에는 힘들었다. 이런 감정을 덜기 위해 연습생 때처럼 더 열심히 연습했다.허점 보이지 않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 다시 데뷔하는 기분이다"라고 밝혔다. 

타이틀곡 '또또또(CALL ANYTIME)'는 감미로운 기타 선율과 리듬감 있는 베이스가 강조된 팝 장르 곡으로, 섬세한 연애 감정을 위트 있게 녹여낸 가사가 특징이다. 

김진우는 '또또또'에 대해 "흔한 연애 감정을 표현한 건데, 'ㅋ' 'ㄴ' 'ㅇ' '땀땀' 등의 가사가 있다. 보통 우리가 메시지를 주고 받을 때 쓰는 말들이지 않나. 가사 안에 보통의 연애를 많이 녹여냈다"고 설명했다. 

특히 '또또또'는 위너 멤버 송민호가 피처링을 비롯해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이외에도 CHOICE37, ZAYVO, HAE가 함께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김진우는 타이틀곡으로 '또또또'를 선정하게 된 과정에 대해 "제가 CHOICE37 형을 찾아가서 부탁을 좀 드렸다. 원래는 '무제' 같은 곡을 원했었다. 그런데 '또또또'가 더 잘 어울릴 것 같아서 고르게 됐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진우의 첫 솔로 싱글 앨범 'JUNU's HEYDAY'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YG엔터테인먼트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