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아이오아이, 벌써 세 번째 재결합설..팬들 반응 '양분'[종합]
등록 : 2019.06.13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사진=홍봉진기자 honggga@
/사진=홍봉진기자 honggga@


걸그룹 아이오아이(I.O.I)의 재결합설이 다시 한 번 불거졌다. 벌써 세 번째다.


13일 오전 아이오아이 측 관계자에 따르면 아이오아이의 재결합은 여전히 논의 중이며, 결정된 사안은 아직 아무 것도 없다.

이날 오전에는 아이오아이 재결합설이 다시 불거졌다. 솔로 활동을 시작하는 전소미와 우주소녀 활동에 집중하고 있는 유연정을 제외한 9명의 멤버들로 재결합을 한다는 소식이었다.

아이오아이는 2016년 Mnet '프로듀스 101'을 통해 탄생할 걸그룹이다. 전소미, 김세정, 최유정, 김청하, 김소혜, 주결경, 정채연, 김도연, 강미나, 임나영, 유연정 등 총 11명으로 구성됐다.

아이오아이는 데뷔와 동시에 각종 신인상을 휩쓰는 것은 물론 발표하는 노래 모두 히트를 치면서 톱 걸그룹으로 우뚝 올라섰다. 프로그램이 큰 사랑을 받으면서 이를 통해 데뷔한 아이오아이 또한 막강한 대중적인 인지도를 지니게 됐다.

큰 사랑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아이오아이는 '시한부'라는 프로젝트 그룹의 한계를 지니고 있었으며, 1년이라는 공식 활동 기간이 끝난 후 해체했다. 2017년 1월 공식활동 종료 후 멤버들은 각자 소속사로 돌아가 걸그룹, 솔로 가수로 재데뷔해 활약하고 있다.

그러나 이들의 활약상은 아이오아이의 파괴력에는 미치지 못하는 것이 사실이다. 멤버들의 2막에 대한 기대도 높았지만 솔로 가수로 자리매김한 청하를 제외한 다른 멤버들의 활약은 미비한 편이다. 대부분의 기획사들은 아이오아이로 활동했던 멤버들의 인지도에 기대며 급하게 걸그룹을 론칭했으나 기획력, 부실한 콘텐츠 등 한계를 드러낸 것이 사실이다.

이러한 상황 때문에 아이오아이 재결합설이 더욱 주목을 받게 됐다. 지난 2월과 4월, 그리고 이번에 나온 재결합설까지 벌써 세 번째다. 재결합설이 나올 때마다 내용은 점점 구체화되고 있지만 멤버들의 소속사가 모두 다른 만큼 의견을 모으는 데까지 시간이 걸리고 있는 모양새다.

이를 바라보고 있는 팬들의 반응도 엇갈리고 있다. 대부분의 팬들이 아이오아이의 재결합을 찬성하고 있지만 일각에서는 "추억으로 두는 것이 좋을 것 같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며 재결합에 대해 부정적으로 바라보고 있기도 하다. 특히 11명 완전체가 아닌 상태에서 재결합을 하는 것은 의미가 퇴색된다고 바라보는 시선도 적지 않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