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컬투쇼' EXID X 양다일, 꾸밈없이 훈훈한 입담[종합]
등록 : 2019-05-16
[스타뉴스 이건희 기자]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걸 그룹 EXID(LE 정화 하니 솔지 혜린)와 양다일이 꾸밈없이 훈훈한 입담을 선보였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게스트로 EXID와 양다일이 출연했다. 뮤지는 스페셜 DJ로 참여했다.

이날 방송에서 LE는 다리 부상을 당한 일화를 전했다. LE는 "계단에서 발을 헛디뎌서 인대 파열을 당했다. 이번 앨범에서는 안무에 참여하지 못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LE는 '계단 안무는 어떻냐'라는 질문에 "안 좋은 추억이 있어서"라는 센스 넘치는 답변을 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혜린은 자신의 볼드모트 개인기를 보여달라는 관객의 요청에 당황하지 않고, 완벽한 얼굴 묘사를 표현해내며 '예능돌'의 모습을 선보였다.
/사진=SBS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사진=SBS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뮤지와 양다일은 서로 팀으로 데뷔할 뻔한 사연을 전했다. 뮤지는 "과거 양다일과 한 팀으로 데뷔할 뻔했다. 저는 윤종신 형님 소속이었고 양다일은 라이머 형 소속사였다. 갑자기 팀 하라고 하더라. 정략결혼 느낌이었다"라고 회상했다.

그러자 양다일은 "갑자기 팀을 하라고 했다"라면서 "솔로가 훨씬 편하다"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또한 양다일은 멜로망스 김민석에 대해 "대학교 동기다. 룸메이트이고 그래서 목소리가 닮은 것 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양다일은 '엑소 첸과 커버를 들었다. 컬래버레이션 하고 싶은 생각이 있냐'라는 질문에 "저야 너무 영광이다"라면서도 "제가 하고 싶다고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대답했다.

이뿐만 아니라 EXID와 양다일은 '귀 호강 라이브'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으로 양다일은 "'컬투쇼'에 불러주셔서 감사드리고 저의 앨범 많이 들어주시길 바란다. 새로운 싱글 앨범을 준비 중"이라고 말했고, EXID 솔지는 "저희 EXID 많이 사랑해주세요"라고 끝 인사를 전했다.

한편 EXID는 지난 15일 타이틀곡 'ME AND YOU'를 포함한 앨범 'WE'를 발매했고, 양다일은 지난 4월 26일 앨범 'skepticism'으로 달콤한 라이브를 선보이고 있다.


이건희 기자 topkeontop1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