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컬투쇼' LE ''다리 부상? 계단 때문..안 좋은 기억''
등록 : 2019-05-16
[스타뉴스 이건희 기자]
EXID와 양다일, 뮤지, 김태균./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EXID와 양다일, 뮤지, 김태균./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걸 그룹 EXID의 LE가 다리 부상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EXID와 양다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뮤지는 스페셜 DJ로 참여했다.

이날 방송에서 LE는 '발목 부상을 당했냐'라는 뮤지의 질문에 "발목 인대 파열이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LE는 "계단을 발을 잘못 디뎌 부상이 발생했다. 그러자 안무 선생님이 (일부러 춤을 안 추려 했느냐?)라고 장난쳤다. 이번 안무가 강도가 세다. 그 전에 다쳤지만 최대한 앨범에 참여하려 했지만, 무리하면 안 된다고 해서 이번 안무에는 참여를 못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LE가 "제 파트에는 객원 래퍼처럼 치고 빠지고를 하고 있다"라고 말하자 뮤지는 "계단 안무는 어떠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LE는 "계단은 안 좋은 기억 때문에"라고 답해 센스 넘치는 답변을 내놓았다.

한편 LE가 속한 EXID는 지난 15일 앨범 'WE'를 발매했다.


이건희 기자 topkeontop1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