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최종훈, 음주운전 무마 청탁·유인석에 직접 부탁? ''아니다'' 부인 [스타이슈]
등록 : 2019-03-16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밴드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 /사진=뉴스1
밴드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 /사진=뉴스1

밴드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29)이 경찰에 출석했다. 그는 음주운전 무마 청탁과 배우 박한별의 남편인 유인석에게 직접 부탁한 사실에 대해 부인했다.


최종훈은 16일 오전 10시께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포토라인에 선 그는 고개 숙여 인사를 한 뒤 "경찰 조사 성실히 잘 받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최종훈은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합니다. 성실히 조사 잘 받겠습니다"라고 말한 뒤 경찰청으로 들어섰다.

앞서 최종훈은 승리의 성접대 의혹과 정준영의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가 드러나 일명 '승리 카톡방'의 일원으로 알려져 파문을 일으켰다.

또한 해당 카톡방의 멤버이며, 지난 2016년 음주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된 사실과 해당 카톡방에 해당 사건이 보도되는 것을 막아달라고 경찰에 청탁한 사실을 자랑처럼 이야기한 사실이 알려졌다.

이날 최종훈은 취재진의 '음주운전 무마 청탁한 부분 인정하십니까?'라는 물음에 "아닙니다"라고 짧게 답했다. 이어 '(배우 박한별 남편이자 유리홀딩스 대표) 유인석씨에게 직접 부탁하셨습니까?'라는 물음에도 "아닙니다"라고 답했다.

한편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최근 잠이 든 여성의 사진을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 등에 유포한 혐의로 최종훈을 입건했다.

또 최종훈은 지난 2016년 3월 음주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된 뒤 경찰의 힘을 빌려 언론 보도를 막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