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차일디쉬 감비노 'This Is America' 올해의 레코드 수상[2019 그래미어워드]
등록 : 2019-02-11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AFPBBNews=뉴스1
/AFPBBNews=뉴스1


차일디쉬 감비노(Childish Gambino)의 'This Is America'가 그래미 어워드의 주요 부문 중 하나인 올해의 레코드의 주인공이 됐다.


제61회 그래미 어워드(61th Annual GRAMMY Awards)가 11일 오전 9시 50분(이하 한국 시각)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날 그래미 어워드의 주요 부문 중 하나인 올해의 레코드(RECORD OF THE YEAR) 부문에서는 카디 비(Cardi B)와 배드 버니(Bad Bunny), 호세 발빈(J Balvin)의 'I Like It', 브랜디 칼라일(Brandi Carlile)의 'The Joke', 차일디쉬 감비노(Childish Gambino)의 'This Is America', 드레이크(Drake)의 'God's Plan', 레이디 가가(Lady Gaga)와 브래틀리 쿠퍼(Bradley Cooper)의 'Shallow', 켄드릭 라마(Kendrick Lamar)와 SZA의 'All The Stars', 포스트 말론(Post Malone)의 'Rockstar', 제드(Zedd)의 'The Middle'이 노미네이트됐다.

올해의 레코드는 차일디쉬 감비노(Childish Gambino)의 'This Is America'가 수상했다. 무대에 오른 작곡가들은 "차일디쉬 감비노와 작업한 것은 영광이다. 어디서 태어났든, 이 노래는 모든 분들에게 의미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래미 어워드는 지난 1957년 제정돼 1959년 제1회 시상식을 개최한 이래 올해로 61회를 맞이한 전미국레코드예술과학아카데미(NARAS:Nation Academy of Recording Arts & Science) 주최 음반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그래미 어워드의 최고 영예인 올해의 레코드 상과 올해의 앨범상, 올해의 노래상 후보로는 드레이크, 포스트 말론, 켄드릭 라마 등이 후보에 올라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켄드릭 라마가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노래 등 8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를, 드레이크가 역시 7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며 치열한 각축전을 펼칠 전망이다.

특히 이번 그래미 어워드는 그룹 방탄소년단이 시상자로 참석하는 것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방탄소년단이 이번 시상식에서 어떤 존재감을 뽐낼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