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두아 리파, 쟁쟁한 후보 꺾고 신인상 수상[2019 그래미어워드]
등록 : 2019-02-11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AFPBBNews=뉴스1
/AFPBBNews=뉴스1


팝 가수 두아 리파(Dua Lipa)가 그래미 어워드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제61회 그래미 어워드(61th Annual GRAMMY Awards)가 11일 오전 9시 50분(이하 한국 시각)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날 신인상에 해당하는 베스트 뉴 아티스트(BEST NEW ARTIST) 부문에는 클로이 앤 할리(Chloe X Halle), 루크 콤스(Luke Combs), 그레타 반 플릿(Greta Van Fleet), H.E.R, 두아 리파(Dua Lipa), 마고 프라이스(Margo Price), 비비 렉사(Bebe Rexha), 조자 스미스(Jorja Smith)가 노미네이트된 가운데 두아 리파가 수상했다.

트로피를 받은 두아 리파는 "정말 감사합니다. 대단한 여성 아티스트 분들 사이에서 경쟁 후보가 된 것 자체만으로 큰 영광인데 상까지 받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리고 팬 여러분들께 감사인사를 먼저 드리고 싶다. 저와 함께 일해주는 팀, 가족 분들께도 감사드린다. 나만이 가지고 있는 이야기가 있다면 그 꿈을 이뤄가길 바란다. 모든 사람은 특별하다"고 덧붙었다.

그래미 어워드는 지난 1957년 제정돼 1959년 제1회 시상식을 개최한 이래 올해로 61회를 맞이한 전미국레코드예술과학아카데미(NARAS:Nation Academy of Recording Arts & Science) 주최 음반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그래미 어워드의 최고 영예인 올해의 레코드 상과 올해의 앨범상, 올해의 노래상 후보로는 드레이크, 포스트 말론, 켄드릭 라마 등이 후보에 올라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켄드릭 라마가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노래 등 8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를, 드레이크가 역시 7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며 치열한 각축전을 펼칠전망이다.

특히 이번 그래미 어워드는 그룹 방탄소년단이 시상자로 참석하는 것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방탄소년단이 이번 시상식에서 어떤 존재감을 뽐낼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