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

이하늬 '''블랙머니' 전설과 작업이라 영광''
등록 : 2019.10.10
[스타뉴스 전형화 기자]
/사진=김휘선 기자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이하늬가 영화 '블랙머니'로 정지영 감독과 작업한 소감을 밝혔다.

이하늬는 10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블랙머니’ 제작보고회에서 "정지영 감독이란 전설과 작업을 할 수 있다는 데 너무 흥분되고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블랙머니’는 대한민국 최고 금융스캔들을 파헤치려는 양민혁 검사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부러진 화살’ ‘남영동 1985’ 등 실화를 바탕으로 영화를 만들어온 정지영 감독이 론스타 사건을 모티프로 기획해 화제를 모았다. 조진웅이 금융 스캔들을 파헤치는 양민혁 검사를, 이하늬가 통상 전문 변호사 김나리 역을 맡았다.

이하늬는 "살아 생전에 같이 작업해 볼 수 있는 기회가 있을까 싶었는데 정지영 감독님과 같이 하게 돼 너무 기뻤다"면서 "정지영 감독님과 조진웅이 이 사건을 세상에 알려야 한다는 사명감과 책임감이 어마어마했다. 그래서 현장이 화기애애했지만 동시에 열정으로 지글지글했다"고 말했다. 이어 "정지영 감독님은 전설이면서도 청년 같다. 너무 열정적"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정지영 감독은 "전설이라는 말은 하지 말라"며 쑥스러워 했다.

한편 '블랙머니'는 11월 13일 개봉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