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

'블랙머니' 정지영 감독 ''이하늬, 예능 보고 캐스팅''
등록 : 2019.10.10
[스타뉴스 전형화 기자]
/사진=김휘선 기자
/사진=김휘선 기자


정지영 감독이 영화 '블랙머니'에 이하늬를 예능 프로그램을 보고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정지영 감독은 10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블랙머니’ 제작보고회에서 이 같이 말했다. ‘블랙머니’는 대한민국 최고 금융스캔들을 파헤치려는 양민혁 검사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부러진 화살’ ‘남영동 1985’ 등 실화를 바탕으로 영화를 만들어온 정지영 감독이 론스타 사건을 모티프로 기획해 화제를 모았다. 조진웅이 금융 스캔들을 파헤치는 양민혁 검사를, 이하늬가 통상 전문 변호사 김나리 역을 맡았다. 이하늬는 김나리 역에 대해 "태어날 때부터 한번도 못나 본적이 없는 여자인 것 같다. 뉴욕과 한국에서 일하는 변호사"라면서 "나와 비교하면 발끝에도 못미치는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정지영 감독은 "이하늬가 김나리 역에 딱 맞다고 생각한 적이 없다. 그런데 주위에서 모든 사람들이 이하늬를 추천하더라. 그래서 만나봤다. 그래도 잘 모르겠더라. 그래서 변죽만 올리고 헤어졌다"고 말했다. 이에 이하늬는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처음 만났는데 마치 면접 보듯 봤다"고 설명했다.

정지영 감독은 "그래서 이하늬가 출연한 영화들을 봤는데 그래도 잘 모르겠더라"고 말했다. 이하늬는 "('블랙머니' 김나리 캐릭터와는 정반대인) '극한직업'과 '열혈사제'를 보셨다더라"고 덧붙였다. 이에 정지영 감독은 "그러다가 예능 프로그램을 보는데 다른 예능인들과 달리 너무 자신을 솔직하고 당당하게 표현하더라. 그래서 만나서 같이 하자고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하늬에게 다른 주문은 하지 않았다. 그저 당신은 예쁘고 아름답지만 그건 당신의 무기가 아니다. 두뇌와 실력이다. 지성을 내보여라, 그렇게 주문했다"고 덧붙였다.

'블랙머니'는 11월 13일 개봉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