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

'블랙머니' 조진웅 ''내가 양민혁 검사? 건방진 소리 한 이유는?''
등록 : 2019.10.10
[스타뉴스 전형화 기자]
/사진=김휘선 기자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조진웅이 영화 '블랙머니'에서 주인공 열혈검사 역에 몰입하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조진웅은 10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블랙머니’ 제작보고회에서 "수사하기 위해,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막 파헤치는 양민혁 검사 역을 맡았다"고 설명했다.

‘블랙머니’는 대한민국 최고 금융스캔들을 파헤치려는 양민혁 검사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부러진 화살’ ‘남영동 1985’ 등 실화를 바탕으로 영화를 만들어온 정지영 감독이 론스타 사건을 모티프로 기획해 화제를 모았다.

정지영 감독은 사회를 맡은 박경림이 "양민혁 검사가 조진웅이라 캐스팅했다는 소리가 있다"는 질문에 "그건 잘못 전달됐다"면서 캐스팅 뒷이야기를 밝혔다. 정지영 감독은 "언젠가 조진웅과 같이 해보고 싶었다. 두 번쯤 만나서 연기를 한 걸 보는데 조진웅이 양민혁 역을 내 생각보다 플러스알파를 보여주더라"며 "그랬더니 조진웅이 '사실은 제가 양민혁이다'라고 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그건 배우가 캐릭터를 체화했다는 뜻이라 흐믓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조진웅은 "제가 그런 건방진 이야기를 했나요?"라면서 "진실을 말하자면 제가 저를 믿지 않으면 누가 저를 믿겠냐"라고 자신의 연기 방법을 설명했다.

11월 13일 개봉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